로그인

'17년 5월의 독립운동가 - 방정환(方定煥)
2017-05-07 16:33:14, 조회 : 138

                                       1899~1931

호는 소파(小波). 서울 출신. 아버지는 방경수(方慶洙)이다.

1909년 매동보통학교에 입학, 이듬해 미동보통학교로 전학하여 1913년에 졸업하였다.
그 해 선린상업학교에 입학하였으나 이듬해 가정 사정으로 중퇴하였다.
1917년손병희(孫秉熙)의 딸 손용화(孫溶嬅)와 결혼하였다.
그 해에 청년운동단체인 ‘청년구락부(靑年俱樂部)’를 조직하여 활동하였다.

1918년 보성전문학교에 입학, 이듬해인 1919년 3·1운동이 일어나자 독립선언문을 배포하다가
일본 경찰에 체포되어 고문을 받고 1주일 만에 석방되었다.
1920년 일본 도요대학[東洋大學] 철학과에 입학하여 아동예술과 아동심리학을 연구하였다.
1921년 김기전(金起田)·이정호(李定鎬) 등과 함께 ‘천도교소년회’를 조직하여
본격적으로 소년운동을 전개하였다.

1922년 5월 1일 처음으로 ‘어린이의 날’을 제정하고,
1923년 3월 우리나라 최초의 순수 아동잡지 『어린이』를 창간하였다.
이 잡지는 월간으로서 일본 동경에서 편집하고 서울개벽사(開闢社)에서 발행을 대행하였다.
같은 해 5월 1일에 ‘어린이날’ 기념식을 거행하고 ‘어린이날의 약속’이라는 전단 12만장을 배포하였다. 1925년에는 제3회 어린이날을 기념하는 동화구연대회(童話口演大會)를 개최하였다.

1928년에 세계 20여 개 나라 어린이가 참가하는 ‘세계아동예술전람회’를 개최하였다.
방정환이 남긴 작품은 번안물이 대부분이다. 원문의 뜻과 흐름을 손상시키지 않고
외국어의 장벽을 무난히 돌파하여 동화 번안작가로서의 면모를 잘 보여주었다.
그가 번안 내지 개작한 동화들이 지닌 일관된 특징은 풍자와 해학의 정신과 교훈성에 있다고 할 것이다.

다시 말하자면 종래의 유교도덕에 얽매어 있던 어린이들을 어린이다운 감성으로 해방시키고자 하였다. 그러나 이 감성 해방은 시대적 상황과 결부되어 그들을 웃기기보다는 울리는 결과를 가져왔다.
“웬일인지 별 하나/보이지 않고/남은 별이 둘이서/눈물 흘린다.”(형제별)와 같은 동요에서
이러한 모습은 잘 나타나고 있다.

생전에 실천하고 남긴 업적을 간추려보면,
첫째로 민족주의를 바탕으로 한 최초의 아동문화운동가요, 사회운동가였다.
‘소년입지회(少年立志會)’의 조직과 3·1독립운동 참가, ‘천도교소년회’결성 및 육성이나,
아동을 ‘어린이’라는 용어로 ‘늙은이’·‘젊은이’와 대등하게 격상시킨 일 및
아동문제연구단체인 ‘색동회’ 조직, ‘어린이의 날’ 제정 등이 그것을 입증한다.

둘째로 번안 및 개작작가·동화작가·동화구연가·아동잡지 편집인으로서의 업적이다.
『사랑의 선물』(개벽사, 1922)을 비롯한 본격적인 개작 번안, 창작동화를 남기며
최초의 대표적인 구연동화가로 활약하고 『어린이』지를 통하여
윤석중(尹石重)·이원수(李元壽)·서덕촌 등 아동문학가의 발굴, 육성에 힘썼다.

셋째로 아동들을 소박하고 천진난만하며 순진무구하게 보고
감상적·관념적·권선징악적인 작품을 통해서
그들이 자유롭고 행복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이끌어주었다.
그러나 그것은 어디까지나 어린이의 현실적·경제적 어려움을 이해하고
종래의 전통적인 부당한 대우를 시정하여 감성 해방(동심 회복)을 하려는 데 그 목적을 두었다.
그러므로 그는 금세기 우리나라의 지사(志士)요, 선구적 언론인이요, 교육자요, 문학가로 불려야
마땅한 인물이다.

생전에 발간한 책은 『사랑의 선물』이 있고, 그밖에 사후에 발간된 『소파전집』(박문출판사, 1940)·『소파동화독본』(조선아동문화협회,1947)·『방정환아동문학독본』(을유문화사, 1962)·
『칠칠단의 비밀』(글벗집, 1962)·『동생을 찾으러』(글벗집, 1962)·『소파아동문학전집』(문천사, 1974) 등 8종이 있다.

1957년 그의 정신을 기리기 위하여 ‘소파상(小波賞)’이 제정되고, 1971년 40주기를 맞아 서울 남산공원에 동상이 세워졌으나, 1987년 5월 3일 서울어린이대공원 야외음악당으로 이전되었다.

1983년 5월 5일에는 망우리 묘소에 이재철이 비문을 새긴 ‘소파 방정환 선생의 비’가 건립되었으며, 1987년 7월 14일에는 독립기념관에 방정환이 쓴 ‘어른들에게 드리는 글’을 새긴 어록비가 건립되었다. 1978년 금관문화훈장, 1980년 건국포장이 수여되었다.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공지  자료실 이용안내   2006/02/15 4650
218  '17년 10월의 독립운동가 - 채상덕(蔡相德)   2017/10/11 146
217  '17년 9월의 독립운동가 - 고운기(高雲起)   2017/10/11 131
216  '17년 8월의 독립운동가 - 김수민[金秀敏 ]   2017/08/21 145
215  '17년 7월의 독립운동가 - 조마리아 : 조성녀(趙姓女)   2017/08/21 132
214  '17년 6월의 독립운동가 - 장덕준 [張德俊 ]   2017/06/06 125
 '17년 5월의 독립운동가 - 방정환(方定煥)   2017/05/07 138
212  '17년 4월의 독립운동가 - 청남(晴南) 이상정(李相定)   2017/04/02 130
211  '17년 3월의 독립운동가 - 권병덕 ( 權秉德 )   2017/03/02 168
210  ‘17년 2월의 독립운동가 - 이태준 [李泰俊]   2017/02/14 218
209  ‘17년 1월의 독립운동가 - 이소응 선생   2017/01/01 173
208  ‘16년 12월의 독립운동가 최수봉(崔壽鳳)   2016/12/02 163
207  ‘16년 11월의 독립운동가 이한응( 李漢膺 )   2016/11/05 195
206  '16년 9월의 독립운동가 - 나중소[ 羅仲昭 ]   2016/09/01 254
205  ‘16년 8월의 독립운동가 - 채광묵, 채규대   2016/08/05 191
204  ‘16년 7월의 독립운동가 - 이신애   2016/08/05 201
203  ‘16년 5월의 독립운동가 - 문창학 (文昌學)   2016/05/07 261
202  '16년 4월의 독립운동가 - 오영선[ 吳永善 ]   2016/04/05 224
201  '16년 3월의 독립운동가 – 프랭크 스코필드[ Frank W. Schofield ]   2016/03/27 406
200  '16년 2월의 독립운동가 – 한시대(韓始大)   2016/02/04 274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