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무궁화의 유래
관리자  2005-03-31 15:08:21, 조회 : 4,640, 추천 : 1027

예로부터 상당히 광범한 지역에 관상수로 재배되어 온 무궁화는 우리 나라에 자생하고 있었으며 우리 겨레의 민족성을 나타내는 꽃으로 인식되면서 은연중 나라꽃으로 인정받고 있다. 한국인이면 누구나 할 것 없이 무궁화가 나라꽃임을 알고 있으나, 그 근거를 아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여러 문헌에는 무궁화가 우리의 꽃임을 명시하고 있으나 국화로 제정된 정확한 근거에 관해서는 서술하지 못하고 있다.
그러나 무궁화가 우리 민족과 연관되어 나타난 것은 역사적으로 그 연윈이 고조선까지 거슬러 반만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다.
우리 나라의 상고시대를 재조명하고 있는 <<단기고사>>에는 무궁화를 근수라 하고 있으며, <<환단고기>>에는 '환화''천지화'로 표현하고 있다. 이는 조선시대의 <<규원사화>>에 '훈화'로 표현하여 단군시대에 무궁화가 자생하고 있었음을 뒷받침해 준다. 또한, 고대 중국의 지리서인 <<산해경>>에는 물론 <<고금주>> 등에도 우리 한반도가 무궁화가 많은 나라로 기록되어 있다.
신라의 혜공왕 때와 고려 예종 때에는 외국에 보내는 국서에서 우리 나라를 '근화향'이라 표현할 만큼 무궁화가 많이 피어 있었다.
이홍직의 <<국어대사전>>에 "무궁화는 구한말부터 우리 나라 국화로 되었는데 국가나 일개인이 정한 것이 아니라 국민 대다수에 의하여 자연발생적으로 그렇게 된 것이다. 우리 나라를 옛부터 '근역' 또는 '무궁화 삼천리'라 한 것으로 보아 선인들도 무궁화를 몹시 사랑하였음을 짐작할 수 있다"라고되어 있다.
1928년 발행된 <<별건곤>> 3권 2호에 게재된 <조선산 화초와 동물>편에는 "조선민족을 대표하는 무궁화는 꽃으로 개화기가 무궁하다 안이할 수 없을 만치 참으로 장구하며 그 꽃의 형상이 엄연하고 미려하고 정조있고 결백함은 실로 민족성을 그리여 내었다. 한국을 막론하고 각 민족을 대표하는 꽃이 있지만 우리를 대표하는 무궁화 같이 형으로나 질으로나 적합한 것은 볼 수 없다"고 실려 있다. 이는 우리 민족이 많이 심고 가꾸었을 뿐 아니라 우리의 민족성을 나타내는 꽃으로 인식하고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영국인 신부 리처드 러트가 쓴 <<풍류한국>>에 보면 프랑스.영국.중국 등 세계의 모든 나라꽃이 그들의 황실이나 귀족의 상징이 전체 국민의 꽃으로 만들어졌으나 우리의 무궁화만은 유일하게도 황실의 이화가 아닌 백성의 꽃 무궁화가 국화로 정해졌고 무궁화는 평민의 꽃이며 민주전통의 부분이라 쓰고 있다.
우리 민족과 무궁화를 결부시켜서 이야기한 것은 여러 곳에서 찾을 수 있고, 1896년 독립협회가 추진한 독립문 주춧돌을 놓는 의식 때 부른 애국가에 "무궁화 삼천리 화려강산"이라는 내용이 담겨질 만큼 은연중 무궁화를 우리 나라를 대표하는 꽃으로 인식하고 있었다.
특히 일제 강점기에는 무궁화가 우리 국민과 애환을 같이하며 겨레의 얼로 민족정신을 상징하는 꽃으로 확고히 부각되었고, 고통 속의 민족에게 꿈과 희망을 주며 역사와 더불어 자연스레 겨레의 꽃으로 자리잡게 되었다.


출처 : 대한무궁화진흥회 http://www.koreamugunghwa.or.kr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11  내일은삼일절제87주년이되는해입니다  [1]  박광순 2006/02/28 1037 4405
110  중국팔로군가도들려주세요  [4]  박광순 2005/08/20 1028 4480
 무궁화의 유래    관리자 2005/03/31 1027 4640
108  내일은임시정부수립일입니다    박광순 2006/04/12 1026 4793
107  해외파독립운동가들사진도좀보여주세여    박광순 2005/12/10 1023 4548
106  축하드립니다    유장근 2005/06/28 1023 4165
105   [ 장 부 가 (丈 夫 歌 ) ] - 안중근 의사의 어록 중에서    관리자 2009/10/17 1022 5478
104   관리자님 보세요  [1]  리학효 2005/11/26 1022 4499
103  독립군들이쓰던총기사진을보여주세여  [1]  박광순 2005/08/24 1017 4374
102  독립군들의군복을보여주세여  [1]  박광순 2005/11/24 1014 4531
101  ◈ 꽃이  [1]  시네라리아 2005/05/27 1012 4278
100  가입했어요...  [2]  김준우 2005/08/13 1011 4101
99  음반출판을 진심으로 축하 드림니다.  [1]  정종국 2005/05/30 1005 3868
98  아름다움과 너그러움으로 채우는 지혜!    시네라리아 2005/05/25 1005 4149
97  울릉도 -유치환-    시네라리아 2005/06/07 1004 4440
96  광복군2지대가 작사자 이재현 지사의 장손 입니다.  [1]  이형진 2005/08/10 1002 4284
95  윤봉길의사의도시락폭탄과김구선생님과바꾸어쓰던시계도보여주세요    박광순 2005/11/24 1000 4468
94  독립군가를 담을 려고 하는데 담아지지 않습니다!  [1]  원은영 2005/08/06 996 4540
93  [시] 윤동주    관리자 2005/03/31 995 4463
92  안중근의사 의거 100주년과 '동양평화론' - 조선일보 사설 중에서    관리자 2009/10/26 986 510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 5 [6][7][8][9][10]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zero